[문재인] “대한미국” 대통령 문재인, 청와대 “실수 맞다”

Copy URL

현지시각으로 2017년 6월 29일, 미국 워싱턴에서 백악관에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내외와 상견례 및 만찬 자리에 참석한 문재인 대통령이 방명록을 작성하는 과정에서 해프닝 아닌 해프닝이 벌어졌습니다.

백악관 방명록에 남은 “대한미국 대통령 문재인”

문제의 워딩은 아래와 같습니다.

한미동맹, 평화와 번영을 위한 위대한 여정!
2017.6.29 대한미국 대통령 문재인

누가 봐도 이상할 수 밖에 없는 상황입니다. 한 나라의 대통령이 아무리 실수더라도 국호를 제대로 쓰지 못한다면 얼마나 부끄러운 일입니까.

2017년 6월 29일, 문재인 대통령이 백악관 방명록에 남긴 “대한미국”

이를 본 국민들은 전략적 실수, 조작의혹 등으로 갑론을박

요즘 인터넷이 워낙 발달하다보니 이런 해프닝들은 그 해프닝이 사실이라는 인증샷과 함께 금새 수많은 사람들에게 퍼져 나갑니다. 그리고 많은 사람들이 “전략적 실수”인 것 아니냐, 누군가 사진을 합성하여 조작한 것이라며 김전일 빙의해서 갑론을박을 펼칩니다. 특히나 조작의혹에는 그럴싸한 증거까지 들이밀기도 합니다.

청와대, “실수맞다”며 인정

하지만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의 실수가 맞다고 인정합니다1. 경향신문과 통화한 청와대 관계자가 문재인 대통령의 실수가 맞다고 인정했고, 문재인 대통령도 현지에서 실수가 맞다고 인정했다고 합니다.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